현재 위치:   » 미디어 » 신뢰도 평가 3: ‘감동의 투표율 64%’ 서울 20대에 무슨 일이 (한겨레)

신뢰도 평가 3: ‘감동의 투표율 64%’ 서울 20대에 무슨 일이 (한겨레)

기사 원문:

한겨레, ‘감동의 투표율 64%’ 서울 20대에 무슨 일이, 2012년 4월 13일

기사 요약:

인천과 경기 20대 투표율 비해 두 배 가까이 높아 / 시립대 반값등록금 보며 “투표하면 바뀐다” 학습 / 나꼼수 돌풍·SNS도 서울 유권자들에겐 큰 역할

기사 총평:

야심 찬 주장에 비해 근거가 곤란하다.

기사 분석:

경향신문의 관련 보도에서 나온 “서울 20대 투표율 64.1%” 대목에 대해 이유를 진단한다는 명목으로 “누리꾼 추측” 및 일부 전문가 멘트를 자의적 채집(cherry-picking)하는 방식으로 작성된 기사다. 여러 시각을 비교하기보다는 기자의 주장을 펼친 후 지지적인 멘트를 하나씩 첨부하는 방식을 취한다. 누리꾼 멘트의 자의적 인용의 일반적 문제점은 이미 슬로우뉴스의 이전 기사에서 지목한 바 있으며, 실명 전문가 인용 3건도 모두 정식 분석 이전의 즉석 인상 비평 수준에서 이해해야 할 멘트다. 무엇보다 뼈대를 이루는 주장인 서울시민의 긍정적 선거 경험이 원인이라는 주장은, 서울시민 가운데 유독 20대만 학습할 이유가 충분하지 않기에 하나의 가설 수준에서만 제기될 수 있는 사안이다.

Eleaf, Questioned Proposal (CC BY)

하지만 가장 기본적인 문제는 애초의 경향신문 보도에 제시된 방송사 합동 출구조사 기준 64.1%라는 수치가 의심의 여지가 있는 높은 숫자라는 것이다. 실제로 개표 당일 KBS뉴스에서 보도된 방송사 출구조사는 서울지역 2~30대 투표율을 43.3%로 보도하고 있는데(1분 40초 지점부터) 경향신문에서 제시하는 20대 64.1%, 30대 44.1%와 격차가 지나치게 크다. 나아가 경향신문 자체의 보도만을 보더라도 수치를 의심해볼 만 하다. 수도권 20대 투표율이 47.6%이라고 하는데, 서울이 64.1%이며 서울보다 인구규모가 1/4 수준인 인천이 38.5%라면, 서울보다 인구가 약간 많은 수준의 경기도의 투표율이 인천보다 낮은 수준이어야 한다(그런 경우라면 기자는 그 부분에 먼저 주목했을 가능성이 높다). 2개월 후 선관위의 공식 세대별 투표자료가 나와야 완전한 검증이 가능하겠으나, 그대로 의심 없이 인용할만한 수치와 거리가 멀다.

함께 제시된 다른 수치 자료들 역시 출처와 검증력이 부족하다. 나꼼수 팟캐스트 청취율이 수도권이 더 높다는 말은 실제 리얼미터가 발표했던 자료에 의하면 서울 35.2% 경기 36.2% 대전/충청 30% 대구/경북 29.6% 즈음으로, 차이는 있지만 현격하게 높지는 않다. 또한 더 들었다고 해서 더 지지적 방향으로 강하게 작용해야할 인과 또한 성립되지 않는다.

트위터 이용자 비율 역시 수치의 출처가 명시되지 않은 것은 물론이고, 수도권 인구가 원래 2010년 기준으로 49.7%, 강원 인구가 2.9% (e-나라지표 기준) 가량이기에 서울주민이 특이하게 사용량이 높다고 주장할만한 충분한 근거가 되지 못한다.

즉 자료로서 정당화할 수 있는 내용이 아닌 기자의 희망찬 가설임에도 불구하고, “이유”에 대한 설명이라고 과대포장한 기사다. 서울의 20대라는 특정층을 분리시켜 모범시민으로 추켜세우려는 정치적 기획을 미리 해놓고, 자의적으로 근거를 보충한다. 기사로서는 결격이라고 판단할 수 있다.

평가 결과

[   ] 아주 믿을만함

[   ] 믿을만함

[✔] 판단 유보

[   ] 믿을 수 없음

[   ] 전혀 믿을 수 없음

좋은 기사 공유하고 알리기
슬로우뉴스에 커피 한잔의 여유를 후원해주세요. 필자 원고료와 최소한의 경비로 이용됩니다.

필자 소개

슬로우뉴스 편집위원

미디어를 공부하고, 만화를 읽고, 야매척결을 추구합니다.

작성 기사 수 : 43개
필자의 트위터 필자의 구글플러스

©슬로우뉴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슬로우뉴스 안내 | 제보/기고하기 | 제휴/광고문의
등록번호: 경기아51089 | 등록일자: 2014년 2월 10일 | 발행일: 2012년 3월 26일
주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동판교로 153 802-902 | 발행인: 김상인 | 편집인: 강성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성모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