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사회 » 부산 울산 경남 사는 20대: "너는 왜 서울에 가고 싶어?"

부산 울산 경남 사는 20대: "너는 왜 서울에 가고 싶어?"

부산과 울산, 경남에 사는 20대에게 물었다.

“너는 왜 서울에 가고 싶어?”

수혁아, 너 왜 서울가?
야, 너 왜 서울에 가고 싶어?
동현 씨, 왜 서울에 가고 싶으세요?
찬울 씨, 왜 서울에 오고 싶으세요?
미리야, 너는 왜 서울에 가고 싶어?

# 일자리

박동우 / 울산 / 26세: 일자리와 연관된 인프라

배수혁 / 부산 / 24세:인프라 자체가 서울에 다 만들어져있고.

장동현 / 울산 / 27세: 공부를 할 수 있는 것도, 직장을 잡을 수 있는 것도 , 전부 다 서울에 있는 거죠.

청춘씨발아

 

# 공부 

배수혁: (부산에서는) 정보를 얻는 것도 되게 힘들었어요.

김경민 / 창원 / 25세: (창원에는) 사람들이 적다보니까 그런 (역사/인문학 공부를 위한) 스터디가 형성되기 힘들어서.

박동우: 언론고시 스터디 (학원) 같은 경우를 봐요. 수도권에만 모여서 열곳 스무곳 넘게 막 우후죽순입니다. 지방 쪽은 어떻습니까. 한 곳 구할까 말까에요.

청춘씨발아

# 문화

박찬울 / 마산 / 27세: 문화생활을 즐기는 데 있어서 서울이랑 지역이랑은 좀 차이가 많이 나는 것 같아서…

장동현: 공연도 사실 지역은 정말 많이 힘든 상황이에요.

김경민: 특히 공연을 볼 때에는 수도권에 다 집중이 되어있다보니까.

청춘씨발아

박찬울: 공연이나 전시회 같은 경우에도 마음에 드는 것은 주로 서울에 있고

김미리 / 울산 / 24세: 그림을 볼 수가 있는 거지. 서울에 가면 그래도…

i_010_compressed

# 돈 

– 근데 왜 서울에 못 가?

김미리: 왜 못 가냐구? 나 돈이 없어 지금…

장동현: 거의 매주마다 서울의 홍대를 가서 밴드공연을 보거든요? 덕분에 교통비도 엄청 많이 깨지죠.

배수혁: 학원 같은 것들 때문에 올라가야 되고, 방도 구해야 되고, 먹을 것부터 해서… 비용도 들고, 시간도 들고

청춘씨발아

#. 다양성

김미리: 재밌는 사람들이 많을 것 같아서. 다양한 사람들.

박찬울: 서울에는 다양한 사람들도 있을 것 같고… 그런 사람들 만나다보면 생각하는 것도 다양해질 것 같고.

청춘씨발아

박동우: 확실히 이게 남 달라요, 지방보다.

장동현: 솔직히 지역에 있는 청년들, 특히 20대 후반의 삶이라는 건 되게 균일하거든요?

박동우: 모두가 생산직으로 가야하는 삶으로 이끌리게 되고. 가령 다른 삶을 원하게 된다면, 무조건 수도권으로 올라가야 돼요.

청춘씨발아

좋은 기사 공유하고 알리기
슬로우뉴스에 커피 한잔의 여유를 후원해주세요. 필자 원고료와 최소한의 경비로 이용됩니다.

필자 소개

청춘씨:발아
초대 필자, 프로젝트 팀

일하는 20대, 일하고 싶은 20대. 청춘 ㅇㅇ씨가 바라는 것을 듣는 프로젝트입니다.

작성 기사 수 : 9개
필자의 페이스북

©슬로우뉴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슬로우뉴스 안내 | 제보/기고하기 | 제휴/광고문의
등록번호: 경기아51089 | 등록일자: 2014년 2월 10일 | 발행일: 2012년 3월 26일
주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동판교로 153 802-902 | 발행인: 김상인 | 편집인: 강성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성모

Scroll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