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 문화 » 민속촌 × 대검찰청 트위터가 웹툰으로 변신, [한복이 너무해]

민속촌 × 대검찰청 트위터가 웹툰으로 변신, [한복이 너무해]

한복이 너무해

트위터에서 높은 드립력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기업/관공서 계정들이 있다. 그 중 특히 잘 알려져 있던 한국민속촌대검찰청 대변인 계정이 2012년 7월 경 ‘어떤 사건’을 통해 서로 엮이게 된다. 그러던 중 만화가인 만두, 챠라가 두 계정을 연인으로 표현한 팬아트를 그려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한복이 너무해]는 바로 이 사건(?)을 계기로 만들어진 웹툰이다. 작중 젊은 엘리트 검사인 대검이, 늘 한복을 입고 사극 말투를 쓰는 소녀인 소촌이 또한 두 계정의 캐릭터에서 따온 것이다. 별도의 블로그에 잠시 연재되던 작품은 2013년 6월부터 네이트 웹툰에서 정식 연재 중이고(2014년 5월 말 현재 66화), 학산문화사의 월간 찬스플러스에서도 2014년 4월호부터 연재되기 시작했다.

이야기는, 18세까지 교육도 제대로 못 받고 시골에서 살던 소촌이 도시로 나오자마자 사기를 당해 소개비로 가진 돈을 모두 빼앗긴 채 가사도우미를 구하던 대검의 집으로 오게 되는 걸로 시작한다. 미성년자에 취업 사기까지 당하고 온 소촌을 보며 대검은 난감해하지만 일단 입주 가사도우미로 들여 급여도 주고 과외 교사를 붙여서 교육도 한다.

도시 생활에 좌충우돌 적응해가는 시골 소녀의 모습이 코믹하게 그려지고, 이런 과정에서 서로 호감이 생기는 두 사람이 로맨스의 축이다. 더불어 삼각, 사각 관계로의 확장을 암시하며 긴장감을 주는 주변 인물들도 영리하게 잘 배치되어 있다.

여기에 최근 연재분에서, 소촌에게 사기를 친 인물과 대검이 맡은 사건, 소촌의 고향 마을이 모종의 연관이 있음을 암시하면서 앞으로의 이야기를 기대하게 한다. 소셜미디어 계정의 캐릭터로부터 시작되긴 했지만 독창적인 스토리와 함께 로맨스, 개그, 추리 등 여러가지 요소를 잘 버무려 롱런하고 있는 재미있는 작품이다.

웹툰 [한복이 너무해] 22화 중에서.

웹툰 [한복이 너무해] 22화 중에서.

웹툰 사용 설명서

작품 정보

  • 작품명: 한복이 너무해
  • 작가: 만두, 챠라
  • 연재처: 네이트웹툰
  • 연재시작일: 2013년 6월 01일
  • 분량: 99화 (2015년 2월 14일 현재 연재중)

한 줄 요약 

시골에서만 살다 도시로 나왔다 취업사기를 당하고 오갈데가 없어진 소촌이 대검의 집에서 가사도우미로서 생활을 시작하게 된다.

관전 포인트 

90여 화가 되어서야 본격적으로 이야기가 시작되는 느낌이다. 천천히 여유있게 지켜보도록.

좋은 기사 공유하고 알리기
슬로우뉴스에 커피 한잔의 여유를 후원해주세요. 필자 원고료와 최소한의 경비로 이용됩니다.

필자 소개

슬로우뉴스 편집위원

일,가족,사회,만화 등등의 조화를 추구하는 잡다한 인생. 기본은 남자 사람, 아이폰5와 맥북에어를 사용하는(^^;) 서버 시스템 엔지니어.

작성 기사 수 : 58개
필자의 홈페이지 필자의 페이스북 필자의 트위터 필자의 구글플러스

©슬로우뉴스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슬로우뉴스 안내 | 제보/기고하기 | 제휴/광고문의
등록번호: 경기아51089 | 등록일자: 2014년 2월 10일 | 발행일: 2012년 3월 26일
주소: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동판교로 153 802-902 | 발행인: 김상인 | 편집인: 강성모 | 청소년보호책임자: 강성모

Scroll to top